시력 개선 – 눈 건강을 위한 생활 요령

life’sDHA 에디터09/12/16

노인성 황반변성(Age-related macular degeneration, AMD)은 중심 시력 상실을 일으키는 질병으로 이 병을 앓는 환자들은 글을 읽거나 사람의 얼굴을 알아보는 데 어려움을 겪습니다.

신체에서 가장 중요한 자산인 두 눈을 보호할 수 있는 몇가지 생활 요령을 소개해 드립니다.

요령 1 – 운동. 운동은 허리 사이즈를 줄이는 데 효과적일 뿐만 아니라 안압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됩니다. 안압을 낮추는 것은 건강한 시력을 유지하는 데 중요합니다. 국제학술지인 안과학 및 시력학(Investigative Ophthalmology & Visual Science)에 게재된 조사 결과에 따르면 격렬한 운동을 자주 하는 여성에게서 AMD 유병률이 감소한다고 합니다.

요령 2 – 심장과 뇌에 좋은 것은 시력에도 좋습니다. 특히 영양소의 경우 이러한 연관성을 쉽게 확인할 수 있습니다. 이러한 연관성이 그리 놀랄 일은 아닙니다. 뇌와 마찬가지로 눈은 미세한 동맥을 통해 산소와 영양소를 공급받으며 심장은 훨씬 큰 동맥을 통해 공급받습니다. 동맥을 건강하게 관리하면 사는 동안 시력을 건강하게 유지할 수 있습니다. 루테인, 제아잔틴, DHA, EPA 오메가 3, 비타민 A, C, E 등과 같은 눈 영양제를 함께 복용하시기 바랍니다. 이러한 영양성분은 다양한 음식, 음료 및 식이보조제를 통해 섭취하실 수 있습니다.

요령 3 – 선글라스는 단순히 멋을 내기 위한 패션 용품이나 액세서리가 아니라 눈을 보호하는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. 영양분을 잘 섭취하고 운동을 열심히 하는 것도 바람직하지만 장파장 자외선(UVA) 차단 선글라스를 착용하면 시력 장애 발병을 훨씬 줄일 수 있습니다.

최근 게시물


이 사이트에서는 쿠키를 사용해 컴퓨터 정보를 저장합니다.

x